티스토리 뷰



부천 수유리우동

얼큰우동 5,000원

 









작년에 주인이 바뀌고 메뉴도 더 추가되고

가격도 오른 수유리우동집.

정말 자주 가던 집이었는데 

예전같지 않은 듯한 맛이 아쉽다




원래 얼큰우동 4,500원이었는데 500원이나 올랐다.







배추김치와 물, 수저는 셀프라서 계산하고

카운터에서 가져다 쓰면 된다.








얼큰 우동은 일반 우동 위에 얼큰한

양념장이 올려져있어서 매콤하다.

나는 양념장을 다 풀면 너무 매워서

1/3 정도만 풀고 나머지는 덜어낸다.





국물이 뜨거워야되는데 그냥 따뜻한 정도.

우동의 얼큰 시원한 맛을 죽이는 듯 하다.







군더더기 없는 맛.

한국인 입맛에 안맞을 수가 없는 맛이다.

개인적으로 내가 정말 자주 가는 단골집 중 하나.

수원에서도 체인점을 가봤는데 부천점이 더 낫다.




【모든 저작권은 본뇽이에게 있습니다.




댓글쓰기 폼

Love Yourself

관리자